본문 바로가기
+ a/(글쓴이의 힐링여행)(travel)

햇님표 제주여행 (9) / 사려니숲길 (feat.눈)

by 햇님은방긋 2020. 8. 18.

#햇님표 제주여행

올해는 다른때보다 무더위가 찾아오지는 않았다고 하나

일찍 시작한 장마로 습하고 꿉꿉한 날씨가 계속되고 있지요.

그래서 이 무더운 여름을 정면으로 맞서고자

한겨울에 다녀왔던 장소를 소개하려 합니다.

 

저는 겨울에 태어나서 그런지 눈 오는 날을 정말 좋아하는데요.

이 눈오는 날 방문했던 사려니숲길은

펑펑 내리던 눈 덕분인지 저에게 잊지못할 여행지로 

남아있고 정말 좋았던 공간이기에 단독으로

포스팅하려합니다. 제가 느꼈던 그 감정과 풍경이

사진으로는 다 담겨지진 않았지만

여러분도 무더운 여름날 하~얀 눈 보며

잠깐이라도 시원함을 느끼셨으면 해요 ㅎㅎ

#사려니숲길

우선 사려니 숲길에 관한 기본적인 정보를 알려드리자면

2009년 7월 제주시가 기존의 관광 명소 이외에

제주시 일대의 대표적인 장소 31곳을 선정하여 

발표한 '제주시 숨은 비경 31' 중 하나입니다.

훼손되지 않은 청정 숲길로 유명해

특히 트래킹을 좋아하는 여행자들에 인기가 높은 곳이지요.

 

저는 초보운전이었기 때문에 제주도에 눈이

많이 올 예정이라는 소식을 듣고

안전이 먼저이기에 친구와 뚜벅이 여행을 계획했어요.

그래서 사려니숲길을 가기 위해 버스를 타고

근처 정류장에서 내려 갈어가기로 하였죠.

 

사려니 숲길을 뚜벅이 여행으로 계획하시는 분들은

교래입구 정류장에서 내려 16분 정도 걸어가시면 돼요 ㅎㅎ

눈이 많이 오던 날임에도 불구하고 길가에

차를 세워놓으신 분들이 많더라구요. 운전고수님들!^^

눈이 정~~말 많이 왔음이 느껴지시지요?ㅎㅎ

버스에서 내리자 마자 우와~ 소리가 절로 나왔습니다.

제주도는 남쪽이고 사면이 바다로 둘러쌓여 있어

따뜻해서 눈이 잘 안올거라고 생각했는데

웬만한 육지보다 많이 온 모습을 볼 수 있었어요.

눈을 좋아하는 저는 무척이나 신났었답니다 ㅎㅎ

 

차다 다니는 길만 빼놓고 사방이

눈으로 가득한 풍경! 정말 멋지지 않나요?

뚜벅이로 여행한 덕분에 이 길을 걸으며

천천히 오롯하게 그 곳의 풍경을 느낄 수 있었어요.

날씨가 변화무쌍하게 변하던 날이어서

해가 나서 파란 하늘과 구름이 보였다가~

갑자기 흐려져 으슥한 느낌을 풍기다가

아주 즐거운 경험이었어요!

 

중간중간 차가 다니지 않는 틈을 타

설원의 풍경을 배경으로 삼아 도로 가운데에서 사진을 찍으니

내가 이 세상의 주인공이 된 것만 같은

느낌도 들지 뭐예요?ㅎㅎ

그렇게 친구와 사진도 찍고, 풍경도 즐기고

오손도손 이야기하다보니

사려니 숲길 입구에 금방 도착하더라구요.

입구 너머로 보이는 그저 새하얀 풍경에 

심장이 빨리뛰고 너무 두근거리지 뭐예요.

눈이 너무 많이 온 날씨라 그런지

안쪽에 들어가니 사람도 별로 없었고

늦은 시간대가 아니여서 그 전에도 별로 안다녀갔는지

그 흔적으로 새하얀 눈밭이 별로 훼손되지 않았더라구요!

 

 

아무도 발자국은 남기지 않은

새하얀 눈더미에 내가 가장 먼저 발자국을 남기는 그 느낌!

얼마나 신나는지 여러분도 아실거라고 믿어요 ㅎㅎ

 

그렇게 열심히 발자국을 찍으며 안쪽으로 들어가는데

온통 새하얀 눈인데 거기서 까마귀떼를 만났지 뭐예요?

길 뒤쪽에 보이는 거뭇한 생명체들이 보이시나요?

흰색의 결정체인 눈과 온 몸이 까만 까마귀라니,

정말 대비되는 그 색조합에 웃음이 났습니다.

처음에는 더 많았는데 다가가자

대다수가 날아가고 저정도만 남았더라구요 ㅎㅎ

그렇게 정말 한참을 사려니 숲길에서

셀카도 찍고, 풍경 사진도 찍고,

서로도 찍어주며 사진도 엄청 찍고

가만히 눈밭에 앉아 경치도 지키며

오랜 시간을 그곳에서 보냈던 것 같습니다.

 

그 날은 눈을 본다는 계획만 있었지

다른 계획은 잡지 않아서 정말 많은 시간을

사려니 숲길에서 보냈던 것 같아요.

아마 다른 계획을 세웠더라도

그 풍경이 주던 행복감에 빠져 뒤의 

계획들을 캔슬하지 않았을까 싶네요 ㅎㅎ

그렇게 정신을 놓고 즐기다보니 조금씩

어두워지기 시작하여 버스를 타러 나왔습니다.

겨울의 아쉬운점은 해가 빨리 진다는 점인 것 같아요.

정류장에서 버스를 기다리는 동안에도

경치를 감상하는 그 시간이 너무 좋았습니다.

그 날은 그렇게 실컷 눈 구경을 하고

맛있는 고기국수를 한 그릇 먹고

하루를 마무리했던 기억이 나네요.

여기가 성산일출봉 근처에 있던

정말 맛있는 고기국수 집이었는데

제 경험상으로 제주에서 먹은 고기국수 집 중에서

제일 맛있는 집이었습니다.

 

그 맛을 또 보고 싶어 다음에 제주를 찾았을 때

방문하려 했는데 사장님 개인의 이유로

문을 닫았더라구요 ㅜㅜ

정말 원하는데 더 이상 만날 수 없는

고기국수라 그 맛이 더 생각나고 그러더랍니다.

 

이 글을 쓰며 사진을 다시 보는데

그 때의 감정이 생생하게 기억이 나네요 ㅎㅎ

이런 무더운 여름날씨가 더욱 그때가 그립습니다.

여러분도 잠시나마 시원한 겨울 눈 사진 보며

더위를 잊으셨으면 좋겠네요!

다음에 또 다른 좋은 제주 여행지로 돌아올게요>__<

 

햇님표 다른 제주여행지가 궁금하다면

↓↓↓↓

 

햇님표 제주여행(2) / 화순곶자왈, 물고기카페

#햇님표 제주여행 안녕하세요~~! 햇님표 제주여행 2탄~! 요즘 장마철이라 비가 자주, 또 많이 오고있죠 ㅠ 여행은 날씨가 거의 90%를 차지한다고 해도 과장이 아닌 것 같아요. 그 날의 날씨에 따라

smilesssun.com

 

햇님표 제주여행(6) / 한림해안산책로, 송악산둘레길

#햇님표 제주여행 안녕하세요~ 제주여행 6탄~~! 오늘은 날씨 좋은 날 주변풍경을 보며 거닐기 좋은 장소를 알려드리려해요 ㅎㅎ 바로 한담해안산책로와 송악산둘레길 입니다. 제주도는 모든면이

smilesssun.com

 

 

 

댓글34

로그인이 풀린다면 "여기" 를 눌러주세욥!٩(๑❛ᴗ❛๑)۶
로그인이 풀린다면 "여기" 를 눌러주세욥!٩(๑❛ᴗ❛๑)۶